3,253 읽음
'실연박물관' 탈북민 유튜버 강나라, "호구의 연애만 해..북한에선 내가 갑"
enews24
1
'실연박물관' 탈북민 유튜버 강나라, "호구의 연애만 해..북한에선 내가 갑"
'탈북민 유튜버' 강나라가 전 남자친구들의 만행(?)을 폭로한다.

23일(수) 오후 11시 30분 방송되는 KBS Joy 예능 프로그램 '실연박물관' 5회에서는 '탈북민 유튜버'로 활약 중인 강나라가 사연자로 출연한다.

이날 강나라는 실연품으로 지방이 인형을 내놓으며 "제가 그동안 호구의 연애만 했다. 저는 다 퍼주는 스타일인데, 제가 상대방에게 받은 건 이 지방이 인형과 원피스 한 벌이 전부다"라고 운을 뗀다.

그는 이어 그동안 만났던 전 남자친구들의 만행(?)을 폭로해 MC 성시경, 이소라, 딘딘을 경악하게 만든다고. 특히 딘딘은 "돌+I 아니냐"라며 강나라의 안타까운 사연에 분노를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이 외에도 강나라는 "북한에서는 제가 항상 갑이었다"라며 북한의 연애에 대해 아낌없이 털어놓을 예정이라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편 23일(수) 오후 11시 30분 KBS Joy를 통해 5회가 방송되는 '실연박물관'은 시청자들의 사연을 공식 이메일을 통해 상시 모집 중이다.

사진=KBS Joy '실연박물관'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