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33 읽음
확진자 발생 '아침방송', 하루만 방송재개..김재원 "제작진 전원 교체"
enews24
4
확진자 발생 '아침방송', 하루만 방송재개..김재원 "제작진 전원 교체"
'아침마당'이 방송을 재개하며 코로나19 확진자 관련 상황을 설명했다.

22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서 MC 김재원 아나운서는 "어제 '아침마당'에서 인사를 못 드렸다"고 알렸다.

앞서 21일 '아침마당'은 제작진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 갑작스럽게 방송을 결방했던 바 있다.

이에 김재원은 "여러모로 염려해주시고 걱정해주셔서 죄송하고 감사하다"고 인사하며 "저희도 무척 당황스러웠다. 기술 스태프 가운데 한 명이 확진이 됐다는 소식을 접했고, 추가 확산을 방지하고자 결방이라는 어려운 결정을 내려야 했다"고 양해를 구했다.

이후 스튜디오를 특별 소독, 방역했다고 전한 김재원은 스태프 전원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아 방송을 재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김재원은 "혹시 모를 잠복기와 추후 확진을 염려해 직접 접촉을 하지 않은 저희 진행자 두 명을 제외하곤 제작진이 전원 교체됐다"고도 덧붙여, 확실한 방역이 되고 있음을 시사했다.

또 MC 김솔희 아나운서도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어제 역대 최고였다. 결방도 그렇고 여러모로 마음이 무겁다. 더 안전한 방송할 수 있도록 방역에 힘쓰겠다"고 약속했다.

사진=KBS1 '아침마당'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