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485 읽음
'솔로지옥' 송지아, 복근노출+한뼘 교복치마에 '성상품화' 논란
스포츠서울
28
[스포츠서울|조현정기자]넷플릭스 오리지널 예능 ‘솔로지옥’의 ‘핫걸’ 송지아가 JTBC ‘아는 형님’ 촬영의상으로 논란에 휩싸였다.

송지아는 지난 13일 ‘아는 형님’ 녹화차 경기도 고양시 일산 JTBC 스튜디오를 찾았다. 이날 출근길 사진에서 그는 다른 출연자들처럼 교복차림이었지만 교복 셔츠를 크롭 스타일로 입고 복근을 드러냈고 교복 치마도 몸에 딱 붙고 짧은 길이로 리폼해 입었다. 교복차림인데도 특유의 섹시한 매력을 과시했다.

송지아의 사진이 공개되면 일부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송지아의 교복패션이 성을 상품화했다는 지적이 일었다.네티즌들은 “코르셋인줄”,“다른 옷도 아니고 교복을 저리 과하게 소화해낼 필요가 있나”, “교복 성상품화의 피해는 학생들의 몫” 등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고, 일부 여초 커뮤니티에서는 더욱 공격적인 반응이 나왔다.

또다른 네티즌들은 “다른 아이돌 걸그룹들도 아주 타이트하게 교복을 소화하던데, 너무 과한 지적”, “송지아니까 소화가능한 패션”, “요즘 학생들 교복 다 줄여입지 않나” 등 상반된 입장을 보이며 옹호하기도 했다.

앞서 엠넷 ‘스트릿 우먼 파이터”의 댄서 노제도 지난해 11월 ‘아는 형님’ 출연 때 짧게 리폼한 교복 상의를 입고나와 논란이 된 바 있다.

한편 송지아는 ‘솔로지옥’이 전 세계에서 흥행에 성공해 국내외에서 뜨거운 인기를 모으고 있다. 송지아가 출연한 ‘아는 형님’은 이달 중 방송할 예정이다.

hjcho@sportsseoul.com

사진| 송지아 인스타그램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