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25 읽음
노민우, 새소속사 찾았다... n.CH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스포츠서울
0
[스포츠서울 | 남혜연기자]배우 겸 가수 노민우가 새 소속사를 찾고 본격적인 활동을 예고했다.

n.CH엔터테인먼트는 19일 “노민우와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2004년 밴드 트랙스로 데뷔한 노민우는드럼 실력과 조각 같은 비주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후 배우로 전향해 MBC ‘파스타’, SBS‘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마이더스’, KBS2‘풀하우스 TAKE 2’, MBC ‘최고의 결혼’ 등 다수의 드라마에 출연하며 재능을 드러냈다. 특히 2019년 방송된 MBC ‘검법남녀2’에서 의사와 연쇄살인범의 이중인격을 지닌 장철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또한 지난 2020년에는 밴드 ‘The Midnight Romance’를 결성해 자신이 지금까지 느껴온 경험들을 담은 곡을 발표하는 등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쳤다.

소속사 측은 “노민우는 앞으로 더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인사드릴 예정이다. 연기, 음악 활동 등 다방면에 걸쳐 글로벌한 활약을 펼쳐나갈 노민우에게 아낌없는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정창환 프로듀서가 대표를 맡고있는 n.CH엔터테인먼트는 노민우 외에도 그룹 네이처, 배우 우다비 등 다방면에서 활약 중인 개성 넘치고 실력 있는 아티스트들을 대거 발굴했다. 드라마, 다채로운 예능 콘텐츠 제작 등 전문적이고 체계적으로 쌓아 올린 매니지먼트 및 제작 노하우를 바탕으로 글로벌 엔터테인먼트사로 도약하고 있다.

최근 ‘내일은 국민가수’ TOP10의 공식 매니지먼트 체결에 이어 하동연, 류영채까지 다재다능한 아티스트들을 대거 영입하며 업계 입지를 탄탄히 쌓고 있다.

whice1@sportsseoul.com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