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62 읽음
이리공고 육상팀, 각종 대회서 맹활약…전국체육대회 전망 밝아
스포츠서울
2
[스포츠서울 l 전주=고봉석 기자] 전북 이리공고가 올해 열리는 각종 대회에서 승전보를 알리면서 10월 펼쳐지는 전국체육대회의 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

17일 전라북도체육회(회장 정강선)에 따르면 최근 경북 예천에서 열린 제51회 춘계 전국 중·고 육상대회에서 이리공고 육상팀이 선전했다.

여자 고등부 해머던지기 최강자인 김태희는 이번 대회에서도 54m52의 기록으로 1위를 차지했다.

또 원반던지기 임채연은 41m27의 기록으로 동메달을 기록했고 남자 고등부 안상준은 포환던지기에서 16m64로 값진 3위를 차지했다.

이리공고 최진엽 육상 지도자는 “선수들이 좋은 컨디션을 유지하고 있다”며 “기록 향상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