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36 읽음
尹대통령, '한덕수 인준' 표결 전망…"잘될 것으로 기대"
더팩트
1
윤석열 대통령이 20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뉴시스
[더팩트ㅣ허주열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국회 임명 동의안 표결이 20일 오후 열리는 것과 관련해 "처음부터 협치를 염두에 두고 지명한 총리로, 잘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는 길에 기자들과 만나 "한 후보자는 김대중 대통령 시절 경제수석, 노무현 대통령 시절 국무조정실장·경제부총리·총리를 하신 분"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와 함께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조 바이든 대통령이 한미정상회담을 위해 방한하는 것과 관련해선 "국제 사회에 많은 변화가 있기 때문에 한미 관계가 더 튼튼해지고 더 넓은 범위를 포괄하는 그런 동맹으로 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의 이번 방한 기간에는 미국이 주도하는 '인도·태평양경제프레임워크(IPEF)'에 우리 정부가 참여하는 게 공식 발표될 예정이다. 이에 일각에선 중국과의 관계가 불편해질 수 있다는 우려가 나왔다.

이에 대해 윤 대통령은 "그렇게 제로섬으로 볼 필요는 전혀 없다"며 "중국과의 관계도 경제 관계를 잘해 나가면 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