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40 읽음
GH, 광교사업단서 안전근로협의체 회의 진행
스포츠서울
1
스포츠서울│수원=좌승훈기자.경기주택도시공사(GH)는 건설현장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22일 광교사업단에서 안전근로협의체 회의를 가졌다.

안전근로협의체는 안전 및 보건에 관한 중요 사항을 협의하기 위해 구성된 기구로, 이번 회의는 도내 21개 건설현장 관계자 대상으로 비대면 영상회의를 함께 개최해 중대재해처벌법 대응 방안 등 안전관련 이슈를 실제적으로 논의했다.

주요 회의 내용은 △건설현장 안전컨설팅 점검결과 △스마트 안전관리 통합관제시스템 운영방향 △GH 안전ㆍ보건 제안제도 홍보 등이다.

전형수 부사장(사장직무대행)은 안전근로협의체 회의를 직접 주관하며 ‘중대재해 ZERO, 일반재해 50%감축’ 안전보건경영방침을 강조하면서, 혹서기 대비 건설근로자 건강관리를 위한 쿨토시, 멀티스카프 등 폭염대응물품을 전달했다.

GH는 △지난해 사장직속 안전전담조직 배치 △안전보건교육 강화 △안전계약 특수조건 제정 △건설현장 안전 컨설팅 실시 △지난 4월, 건설현장의 산업안전보건관리비를 최대 160%까지 추가 정산이 가능하도록 내부 적용 기준 마련 등 사람중심의 안전경영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하고 있다.

hoonjs@sportsseoul.com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