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47 읽음
‘종이의 집’·‘최종병기앨리스’·‘헤일로’·‘안나’까지...OTT 대격돌[SS이슈]
스포츠서울
0
엔데믹 시대, 스크린 부활과 함께 위기를 맞은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들이 텐트폴(핵심대작)을 내세워 구독자 잡기에 나섰다.

24일에만 넷플릭스, 왓챠, 쿠팡플레이가 신작 오리지널 시리즈를 선보이며 본격 경쟁에 진입했다. 유지태, 김윤진, 수지 등 톱배우들과 이병헌 감독, 스필버그 감독 등 스타제작진이 맞서는 형국이다.

넷플릭스는 24일 스페인 원작 오리지널 시리즈 ‘종이의 집’의 한국 리메이크 버전인 ‘종이의 집:공동경제구역’을 공개한다.

‘종이의 집’은 ‘오징어게임’에 이어 넷플릭스 전체 오리지널 시리즈 중 글로벌 2위를 기록한 히트작으로 범죄전문가들이 스페인 조폐국을 점거, 수억 유로를 인쇄해 도주하는 내용을 그렸다. 리메이크는 한국이 처음이다.

‘종이의 집:공동경제구역’은 한반도 남북공동경제구역이라는 가상의 공간에 마련된 조폐국을 무장점거한 인질강도극을 12편에 걸쳐 보여준다. 원작의 빨간 유니폼은 그대로 가져왔지만 살바도르 달리의 그림에서 모티브를 따온 가면은 한국적인 하회탈로 변형되는 등 한국만의 배경과 소재를 도입했다.

배우 유지태가 범죄자들의 중심인 천재 지략가 교수 역을, 김윤진이 강도단을 대표하는 교수와 팽팽한 신경전을 벌이는 경찰 출신 남측 협상전문가 선우진으로 분한다. ‘오징어게임’으로 세계적인 스타덤에 오른 배우 박해수는 북한 개천 강제수용소를 탈출한 베를린 역으로 힘을 보탠다. 이밖에 전종서, 이원종, 박명훈, 김성오, 김지훈(덴버), 장윤주, 이주빈, 이현우, 김지훈(헬싱키), 이규호 등이 출연한다.
쿠팡플레이는 같은 날 오리지널 시리즈 ‘안나’를 선보인다. ‘안나’는 사소한 거짓말을 시작으로 완전히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살게 된 여자의 이야기로 정한아 작가의 장편소설 ‘친밀한 이방인’이 원작이다.

배우 수지가 위태로운 삶을 사는 주인공 안나와 유미를 동시에 연기하며 배우 김준한이 안나와 사랑없는 결혼을 택한 지훈으로 호흡을 맞춘다. 이밖에 정은채, 박예영 등이 출연한다. 영화 ‘싱글라이더’를 통해 연출력과 작품성을 인정받은 이주영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맡았다.
토종OTT 왓챠도 같은 날 새 오리지널 시리즈 ‘최종병기 앨리스’를 내놓는다. ‘최종병기 앨리스’는 킬러 전학생 겨울(박세완)과 비폭력 일진 여름(송건희)가 범죄조직에 쫓기는 이야기를 담은 하드코어 액션물이다.

영화 ‘극한직업’, 드라마 ‘멜로가 체질’ 등을 연출한 이병헌 감독이 총감독을 맡고 공동연출자인 서성원 감독과 이병헌 감독이 함께 대본을 썼다. 매 작품마다 개성강한 신인을 발굴하며 마니아 팬을 보유한 이병헌 감독의 신작이라는 점에서 기대가 높다.
티빙은 글로벌 엔터테인먼트사인 파라마운트의 OTT브랜드 ‘파라마운트+’와 손잡고 티빙 내 ‘파라마운트+브랜드관’을 론칭했다. 지난 16일에는 스타감독인 스필버그가 제작한 SF드라마 ‘헤일로’ 전편을 공개했다.

총 9회인 ‘헤일로’는 약 9000만달러(1162억원)의 제작비를 투입한 대형 블록버스터물이다. 배우 손숙의 손녀인 한국계 호주 배우 하예린과 한국배우 공정환이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티빙은 하반기에도 파라마운트+ 합작작품인 이준익 감독의 ‘욘더’를 선보일 계획이다.

디즈니+는 하반기 텐트폴 작품인 ‘카지노’를 내놓는다. 연기파 배우 최민식이 26년만에 출연하는 드라마로 최근 대세로 꼽히는 배우 손석구가 출연하며 ‘범죄도시’의 강윤서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제작진은 최근 필리핀 현지 촬영을 마친 상태다.

조은별기자 mulgae@sportsseoul.com

사진제공|넷플릭스, 쿠팡플레이, 왓챠, 티빙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