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02 읽음
전춘성 진안군수, 국가예산 확보위해 광폭행보 이어가…용담호 생명수 탐방길 조성사업 등 건의
스포츠서울
0
[스포츠서울 l 진안=고봉석 기자] 전춘성 진안군수가 국비 예산 확보를 위해총력을 다하고 있다.

4일 군에 따르면 전 군수는 지난달 15일에 이어 재차 기획재정부를 방문해 김완섭 예산실장, 임기근 예산총괄심의관 등과 면담을 갖고 곤충산업 거점단지 조성사업, 용담호 생명수 탐방길 조성사업의 필요성에 대하여 설명하고 예산반영을 적극 건의했다.

곤충산업 거점단지 조성사업은 진안읍 마이산북부 일원에 사업비 200억원을 투자하여 곤충 사육기반, 공동집하·가공 및 유통·판매 통합지원을 위한

곤충산업 거점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군은 사업 추진 기반 마련을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판로확보 등을 위해 14개 기관과 협약을 체결했다.

전 군수는 곤충산업의 획기적 발전과 농가소득 증대를 위하여 국비를 확보할 수 있도록 관심과 협조를 건의했다.

또한, 용담호 생명수 탐방길 조성사업은 사업비 40억원을 투자하여 용담호를 활용한 생태체험과 지역 농촌문화를 기반으로 국가생태문화 탐방로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용담호는 전북지역 150만명 생활용수를 책임지는 상수원댐이지만 많은 규제와 제약속에서도 진안군민의 피땀 어린 수질자율관리제 운영으로 지속 가능한 생태관광 도모를 위해 가능한 사업을 선별해 신청한 만큼 국비를 확보할 수 있도록 요청했다.

전춘성 군수는 “향후 정부 예산안이 확정되는 순간까지 전북도 및 정치권과 긴밀한 공조 시스템을 구축하여 국가예산 확보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