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34 읽음
황정음, 드레스 입고 초호화 요트 투어…♥이영돈 품에 폭 안겨서 행복[★SNS]
스포츠서울
4
[스포츠서울 | 심언경기자] 배우 황정음이 행복한 일상을 공유했다.

황정음은 4일 자신의 SNS에 별다른 코멘트 없이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가족과 함께 요트 여행을 즐기는 중이다. 빨간색 드레스를 입고 휴양 느낌을 물씬 풍기고 있어 눈길을 끈다. 그의 뒤로 펼쳐진 푸른 하늘과 바다는 대리만족을 선사한다.

또 다른 사진에는 요트 앞에 서서 남편의 품에 폭 안긴 그가 담겼다. 그의 왼손은 아들을 감싸고 있다. 이들 가족의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부러움을 자아낸다.

한편, 황정음은 2016년 프로골퍼 겸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했다. 지난해 파경 위기를 맞았으나 재결합 소식을 알려 응원을 받았다. 슬하에 아들 둘을 두고 있다.
notglasses@sportsseoul.com

사진 | 황정음 SNS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