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614 읽음
'이젠 날 따라와' 이동국 "딸 재시와 신혼부부로 오해받아"
스포츠서울
0
[스포츠서울 | 정하은기자]이동국이 재시와 함께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23일 tvN STORY·tvN 신규 예능 ‘이젠 날 따라와’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코미디언 이은형과 윤민수-윤후 부자, 이종혁-이준수 부자, 추성훈-추사랑 부녀, 이동국-이재시 부녀, 전성호 등이 참석해 프로그램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젠 날 따라와’는 2013년 MBC ‘아빠 어디가’에 출연한 윤민수·후, 이종혁·준수 부자와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추성훈·사랑, 이동국·재시 부녀가 하와이 호놀룰루를 여행하는 모습을 담는다. 윤후, 이준수, 추사랑, 이재시 등 1세대 랜선 조카들이 이제는 아빠들을 위해 여행을 계획하는 은혜 갚기 여행 리얼리티로 ‘우리 결혼했어요’의 전성호 PD와 ‘섬총사’의 김영화 PD가 공동 연출을 맡았다.

이동국은 “재시가 아빠가 필요한 시기에 아빠가 자기 곁에 없었다고 이야기한 적이 있다. 같이 여행을 떠난 추억도 없고 같이 사진을 찍은 기억도 없었다”며 “이번 기회를 삼아 재시와 좋은 추억을 많이 만들어서 방송을 떠나 아빠와 딸이 친해질 수 있지 않을까 싶어서 출연하게 됐다”고 말했다. 훌쩍 커버린 재시에 대해 “오늘 제 옷도 골라줬다”며 “하와이에 들어갈 때 허니문 왔냐고 묻더라”라고 말하며 웃었다.

23일 오후 9시 첫 방송.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tvN STORY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