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208 읽음
'금수저' 송현욱 PD "제목 처음 듣고 일일 연속극인줄" 웃음
스포츠서울
0
[스포츠서울 | 정하은기자]송현욱 PD가 ‘금수저’가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밝혔다.

23일 첫 방송되는 MBC 새 금토드라마 ‘금수저’가 이날 오후 온라인 제작발표회를 열었다. 이날 현장에는 송현욱 PD와 배우 육성재, 이종원, 연우, 최원영, 최대철, 한채아, 손여은 등이 참석했다.

‘금수저’는 가난한 집에서 태어난 아이가 우연히 얻게 된 금수저를 통해 부잣집에서 태어난 친구와 운명이 바뀐 뒤 후천적 금수저가 된 인생 어드벤처 스토리로 동명의 인기 네이버웹툰이 원작이다. 부모를 바꿔서 부자가 될 수 있는 ‘금수저’가 등장하면서 주인공 이승천(육성재 분)을 중심으로 인물들의 얽히고설키는 흥미로운 스토리가 전개된다. ‘총리와 나’이후 8년 만에 새 극본으로 돌아온 윤은경, 김은희 작가가 집필을 맡았으며, ‘연모’ ‘언더커버’ ‘뷰티 인사이드’를 연출한 송현욱, 이한준 PD가 연출을 맡았다.

송 PD는 드라마를 통해 전하고 싶은 메시지에 대해 “부모를 바꿔 부자가 된다는 도발적인 설정이 시청자들이 보시기 불편하지 않을까 개천에서 용난다가 옛말이 된 것처럼, 부모의 타고난 재산에 의해 운명이 결정되는 체념과 조소가 퍼진 사회가 됐다. 개개인의 욕망과 현실태를 돌려말하지 않고 솔직하게 전하려 노력했다”며 “특별한 메시지보다는 승천이 매순간 부딪히는 선택과 갈등, 고민의 순간을 같이 공감하고 이해하며 오랜만에 TV 앞에 부모 자식이 함께 앉아 이야기하는 시간이 됐음 좋겠다”고 말했다. 원작과 다른 매력에 대해선 “제목을 보고 일일연속극인줄 알았다”고 웃으며 “웹툰을 보고 생각이 바뀌었다. 가족, 친구 등 정이 있으면 돈이 없어도 행복할 수 있다는 메시지가 고리타분하게 되고 현실 속에서 받아들일 수 없게 됐다. 주인공 승천이 매 상황 속에서 갈등을 어떻게 이겨내고 극복하는가에 초점을 맞췄다”고 설명했다.

‘금수저’는 23일 오후 9시 45분 첫 방송된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MBC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