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79 읽음
전남, 전국체육대회 유도에서 메달 소식 잇달아
스포츠서울
1
[스포츠서울| 조광태 기자] 제103회 전국체육대회 유도에서 전남의 메달 획득이 잇달아 이어졌다.

전라남도체육회(회장직무대행 최기동)에 따르면 지난 23일 울산문수체육관에서 열린 이번 대회 유도 일반부 단체전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전남 유도선수단은 혼성단체전에 출전해 예선전에서 경남을 4:0으로 꺽었고, 준준결승에서 대전을 꺾고 올라온 울산을 만나 전원 한판승을 거두며 4:0으로 준결승에 진출했다.

준결승에서 부산을 만나 서로 주고 받으며 치열한 접전 끝에 3:4로 아쉽게 패해 서울과 함께 동메달을 획득했다.

한편, 지난 22일 개인전에서는 이광희(여수시청)이 전남에 첫 금메달을 안겼다.

이광희(여수시청)는 81kg급에 출전에 준준결승에서 김영재(광주광역시체육회)를 한판, 준결승에서 김민규(대구광역시청)을 한판, 결승에서 숙적 임주용(남양주시청)을 한판으로 꺾으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여자일반부에서는 박다솔(순천시청)이 57kg에서 허미미(경북체육회)에 아쉽게 패하며 은메달을 목에 걸었고, 김혜미와 신지영(순천시청)은 각각 70kg과 +78kg 급에서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임종안 전남유도회 회장은 “우리 선수단이 잇달아 선전하며 좋은 소식을 전달드려 매우 기쁘지만, 다소 부상 같은 아쉬운 점도 있다” 면서 “남은 일정 더 좋은 소식을 전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말했다.

조광태기자 chogt@sportsseoul.com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