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87 읽음
셰플러코리아 인재 육성 지원, 한양대 자작자동차 동아리에 베어링 후원
스포츠서울
1
[스포츠서울 | 이웅희기자] 글로벌 자동차 및 산업기계용 정밀 부품과 시스템 공급업체인 셰플러코리아가 미래 엔지니어 인재 육성 지원에 나선다.

셰플러코리아는 자동차 산업을 이끌어갈 엔지니어의 역량 강화를 위해 부품지원 및 후원활동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한양대학교 자작자동차동아리 ‘RACE’에 셰플러 베어링을 후원했다고 25일 밝혔다. 후원 전달식은 지난 20일 서울 여의도 셰플러코리아 본사에서 진행됐으며, 지원 제품으로는 경주용 차량에 쓰이는 로드엔드 베어링이 전달됐다. 로드엔드 베어링은 고정밀 회전운동으로 전체 에너지 효율성을 증가시키며, 저마찰과 고하중을 견디는 내구성이 뛰어난 제품이다.

한양대학교 자작자동차동아리 RACE 팀은 전기 포뮬러 레이싱 차량을 직접 설계·제작하며, ‘2022 KSAE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 장려상, ‘2021 KSAE 대학생 자작자동차 대회’ 알테어 최적설계 1위, 기술 아이디어 은상 등을 수상했다. 연구 분야는 AWS 클라우드 기반 실시간 무선 원격측정신호(텔레메트리), 복합재 모노코크 설계 등을 진행하고 있으며, 오는2025년에는 유럽에서 개최되는 공학 경연대회 ‘Formula student Germany’에 출전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셰플러코리아 관계자는 “셰플러코리아는 사회공헌 상생 프로젝트를 꾸준히 진행하면서 가치 있는 나눔을 통해 지속적인 상생, 협업을 추구한다”며, “젊은 대학생들이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으로 보다 다양한 경험을 하며, 향후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를 선도할 미래 엔지니어 인력을 육성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iaspire@sportsseoul.com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