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91 읽음
강남구, 5월 마지막날 웰에이징센터서 어르신·온가족 행사
연합뉴스
0
웰에이징센터에서 운동하는 어르신들
웰에이징센터에서 운동하는 어르신들 [강남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주영 기자 = 서울 강남구(구청장 조성명)는 5월 가족의 달을 마무리하는 31일 강남구웰에이징센터에서 온 가족이 함께하는 '우리 모두 웰에이징! 웰-커밍데이(Well-Coming Day)'를 연다고 26일 밝혔다.

구는 당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센터를 개방하고 관내 60세 이상 어르신이 가족·지인 등과 함께 방문할 수 있도록 했다. 사전 예약 없이 누구나 센터에서 준비한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참가자들은 2인 1팀을 이뤄 VR·AR 기기로 인지 게임 토너먼트, 영양 균형을 맞춘 나만의 샐러드볼 만들기, 추억의 땅따먹기 게임 등을 할 수 있다. 마음건강검진 자가 진단, 치매예방-인지퀴즈 등을 해보며 나와 가족을 돌아보는 시간도 갖는다.

강남구 웰에이징센터는 5월을 맞아 다양한 가족의 달 행사를 선보였다. 19일에는 '도심 속 힐링 걷기'로 참가자들이 늘벗공원에서 양재천까지 4km를 함께 걸었다. 11일과 18일에는 센터 내 트랙을 개방해 '가족과 함께하는 실내 걷기' 행사를 펼쳤다. 25일에는 웰다잉 기획특강인 '생전에 유품 정리' 강좌를 열었다.

조성명 강남구청장은 "웰에이징센터 누적 이용자가 1만1천524명으로 많은 어르신이 이용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어르신 건강증진 프로그램을 통해 행복한 노년을 준비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zoo@yna.co.kr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