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32 읽음
‘비밀의 여자’ 최윤영, 한기웅X이채영 결혼에 분노 “절대 이혼 못해”
TV리포트
0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최윤영이 한기웅과 이채영의 결혼 소식에 절대 이혼 할 수 없다며 분노했다.

26일 KBS2 일일드라마 ‘비밀의 여자’에선 남유진(한기웅 분)이 남회장(임혁 분)에게 주애라 (이채영 분)과의 결혼을 허락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주애라는 남유진을 구하다가 다쳐 기억상실증에 걸린 척 연기를 했고 유진은 자신 때문에 기억을 잃은 애라를 버릴 수 없다며 결혼을 허락해달라고 요구했다. 결국 두 사람의 결혼을 반대했던 남회장은 두 사람의 결혼을 허락했다.

남회장은 겨울을 며느리로 맞았던 당시를 떠올리며 가슴아파했고 정신을 잃은 채 오랜 세월 병원에 있는 겨울을 찾아가 “널 끝까지 내 곁에 둬야 하는데, 그래야 하는 건데 미안하구나”라며 눈물을 흘렸다.

겨울母 윤길자(방은희 분)는 사위 남유진과 불륜관계를 맺어온 주애라를 결혼시키겠다는 남회장과 만나 “설마 했는데 명예회장님께서 이러실 수 있냐. 주팀장과 남서방 사이 절대 허락 안하신다고 하지 않았나”라고 따졌다.

면목이 없다는 남회장에게 윤길자는 “우리 겨울이 깨어나면 무슨 면목으로 우리 겨울이를 보실 생각이냐. 깨어나서 자기가 가장 믿는 회장님에게 버림받았다는 것을 알면 겨울이 심정이 어떻겠나”라고 하소연했다.
유진은 고등학생 때로 돌아간 애라를 밖으로 불러내 반지를 건네며 프러포즈했다. 유진은 “애라야, 우리 결혼하자. 내가 너 평생 책임질게”라고 말했지만 애라는 “너무 좋다. 그런데 어머님이 절 좀 반대하시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유진은 “걱정마. 난 무조건 너랑 결혼할거야”라고 덧붙였고 애라는 행복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이 사실을 알게 된 세린(최윤영 분)은 자신이 겨울이란 것을 알고 있는 영준(이은형 분)에게 “할아버님이 주애라 남유진 결혼을 허락 했다고? 말도 안 돼. 할아버님이 그러실 리 없다”라며 “주애라 남유진 결혼 절대 인정할 수 없다”라고 분노했다.

이혼해주고 두 사람과 더 이상 엮이지 말자는 영준에게 세린은 “절대 이혼 안 할 거야. 그대로 그것들 행복한 모습 볼 수 없어”라고 절대 두 사람이 결혼하게 두지 않을 것임을 드러냈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 사진 = ‘비밀의 여자’ 방송 캡처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