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89 읽음
걸그룹 미모 극찬했다가 악플 테러 당하는 이영지, 이유는 황당했다
트래블뷰
2

카리나 미모 극찬한 이영지
지나치게 외모에 가치를 둔 모습
불편하다며 지적 쏟아져

출처 : Youtube@차린건 쥐뿔도 없지만
출처 : Youtube@차린건 쥐뿔도 없지만
래퍼 이영지가 에스파 카리나의 미모를 칭찬했다가 일부 누리꾼들로부터 비판을 받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 웹 예능 ‘차린건 쥐뿔도 없지만’에는 에스파 카리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영지는 “사람의 외형으로 콘텐츠를 만들고 싶지 않은데 너무 아름답다”며 카리나의 외모를 극찬을 시작으로 “너무 예쁘다”, “나랑 사귀자”, “나도 어떻게 하면 저렇게 될 수 있을까” 등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출처 : Youtube@차린건 쥐뿔도 없지만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특히 이영지는 직접 삼각형 모양을 만들며 카리나의 얼굴 사이즈를 보여주며 놀라워했으며 어릴때부터 소두였냐고 물었다.

이어 카리나는 “저희 언니도 얼굴이 되게 작다. 그래서 저희 집안은 그게 되게 콤플렉스였다”며 “초등학생 때 기린 같다고 놀림 받았다”고 말했다. 이영지는 “집에 거울이 없거나 놀리고 혼자 좌절하는 사람들일 수 있다”고 위로했다.

하지만 카리나 편이 방송된 이후 일부 누리꾼들은 “너무 외적으로 본인을 과하게 낮추면서 상대방의 외모를 칭찬하는 것 같아서 보기 불편해서 껐다. 이런 한국 문화 진심 환멸 난다”, “외국에서는 절대 들을 수도 없는 칭찬” 등 이영지의 태도가 과하다는 지적을 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출처 : Instagram@youngji_02
이러한 비난이 거세지자 이영지는 “내가 좋아하는 사람의 최애 영상이 되거나 내가 새롭게 어떤 사람을 좋아하게 된 계기가 되는 영상을 만드는 것이 제가 유일하게 차쥐뿔에서 지향하는 바이다”라며 ‘차린건 쥐뿔도 없지만’의 방향성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한편 ‘차린건 쥐뿔도 없지만’은 홈포차 콘셉트로 진행하는 취중진담 토크쇼로 이영지가 MC를 맡아 활약하고 있다. 방탄소년단 진, 블랙핑크 지수, 아이브 안유진, 르세라핌 채원 등이 게스트로 출연하여 예능감을 뽐냈다.

이영지는 ‘차린건 쥐뿔도 없지만’에서 자신의 비주얼은 과감하게 내려놓고 게스트에게 웃음을 선사하고 더욱 빛날 수 있는 배려형 진행으로 큰 공감을 샀다.
[fv0012]

[저작권자 ⓒ트래블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