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95 읽음
넷마블문화재단, 장애인 위한 ‘게임문화체험관’ 설치기관 모집
MHN스포츠
0
(MHN스포츠 이솔 기자) 넷마블이 장애인들을 위한 게임문화 저변 확대를 노린다.

넷마블문화재단(이사장 방준혁)은 장애인들을 위한 ‘게임문화체험관’ 신규 설치기관 공모에 나선다고 30일 밝혔다.

게임문화체험관 사업은 장애인들의 여가 문화 다양화 및 교육 활성화를 위해 전국 특수학교 및 특수교육기관에 PC, 모바일, VR 장비 등 활용 공간을 조성하는 넷마블문화재단의 주요 활동 중 하나로 2008년부터 진행하고 있다.

현재까지 총 35개소의 체험관을 개관했으며, 최신 기기 교체 설치 등 지속적인 환경개선을 비롯해 체계적인 활용 매뉴얼을 보급하면서 놀이와 교육이 만나는 게임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넷마블문화재단은 올해부터 게임문화체험관의 영역을 특수학교에서 복지기관으로 확장해 진행하며, 이번에는 서울 소재 장애인복지시설을 대상으로 공개 모집한다.

모집기간은 5월 30일부터 6월 12일 18시까지이며, 넷마블문화재단 홈페이지 공지사항 내 세부 요강 및 접수에 필요한 서류 확인 후 관련 자료를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신청한 장애복지시설 중 2개소를 선정하며, 결과는 별도 안내할 예정이다.

넷마블문화재단 이나영 사무국장은 “15년 간 특수학교 내 게임문화체험관을 설치한 노하우와 경험을 담아 장애인복지기관에 게임문화체험관을 설치하고 이를 통해 보다 다양한 대상에게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며 “내년부터는 공모 대상을 전국 장애인복지시설로 확대해서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건강한 게임문화의 가치 확대 및 미래 창의 인재 양성, 나눔 문화 확산 등을 위해 지난 2018년 출범한 넷마블문화재단은 '문화 만들기', '인재 키우기', '마음 나누기' 등 3가지 영역을 중심으로 다양하고 전문화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넷마블문화재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넷마블, 게임문화체험관 시설 공모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