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635 읽음
후쿠시마 근해의 어패류 변화
335
콘텐츠의 수익 139


일본 환경성 국립환경연구소 코다마 케이타 주간연구원은 원전 사고 이후 후쿠시마현 연안의 어패류에 어떤 변화가 있었는지에 대해 조사 후 2021년 2월 ‘국립환경연구소뉴스’에 이 내용을 게재.

보고서에 따르면 원전 사고 이후 어업활동이 극히 위축된 상태임에도 어패류는 감소. 특히 갑각류와 성게, 불가사리 등의 극피류가 많이 감소. 이는 어업 이외에 어패류 증가를 방해하는 요인이 존재함을 시사하는 것.

원전 사고 유출수에 포함되어 있던 방사성 물질이나 기타 유해 물질에 노출됨으로써 단기적으로는 폐사하거나, 중장기적으로는 번식 능력에 이상이 생겼을 수 있음을 의미.

일본 환경성 국립환경연구소 : 한국의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에 해당
국립환경연구소뉴스 : 이 기관이 격월간으로 내는 간행물



이 보고서는 후쿠시마 앞바다의 해양생태계가 심각하게 악화되었다는 증거를 보여주고 있다.


그런데 여기에 핵 오염수를 더 방류하면 바다 환경은 어떻게 될까?


일본의 방사능 오염수 배출을 반대합니다.
No Japan...!!


.
.
.
.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