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75 읽음
[아시안게임 축구] '백승호 프리킥 골·정우영 멀티골'... 쿠웨이트에 4-0 앞서 (전반 종료)
위키트리
0
황선홍호가 조별리그 1차전에서 전반을 4-0으로 기분 좋게 마쳤다.
19일 오후 8시 30분(한국 시간) 중국 진화스타디움에서는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아시안게임 대표팀과 쿠웨이트의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조별리그 E조 1차전이 치러지고 있다.

황선홍 감독은 백승호(전북)와 정우영(슈투트가르트) 등을 선발로 내세우며 4-4-2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첫 골은 전반 2분 정우영의 발에서 터졌다. 이후 19분 조영욱의 두 번째 골이 이어졌다.

한국은 세트피스에서도 득점을 뽑아내며 세 골 차로 격차를 벌렸다. 전반 44분 쿠웨이트 박스 앞 왼쪽에서 얻은 프리킥을 백승호가 오른발 슈팅으로 가져갔고, 슈팅이 크로스바를 맞고 골 라인을 넘으며 3-0 리드를 획득했다.

전반 45분 정우영이 박스 안 왼쪽에서 침착한 오른발 슈팅으로 멀티골을 터뜨리며 4-0을 만들었다.

한국은 이후로도 공격을 주도했고, 쿠웨이트에 공을 뺏겨도 곧바로 다시 되찾아 공격을 전개했다. 결국 한국은 전반전은 4-0으로 압살한 채 마쳤다.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