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8 읽음
배달 짬뽕서 담배꽁초 나오자 음식점에서 내놓은 황당한 답변
뉴스벨
1
배달 주문한 짬뽕에서 담배꽁초를 발견해 교환받았으나 환불은 받지 못했다는 사연이 전해졌다.

18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배달 음식에서 담배꽁초가 나왔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 A씨는 전날 짬뽕을 배달시켜 먹었는데 남자친구가 탄 맛이 나서 뱉으니, 담배꽁초가 나왔다고 주장했다.
A씨는 사진을 보면 치아 자국이 있다며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짬뽕은 얼마 먹지 않은 듯 그릇 가득 담겨 있었고 오래된 듯 검게 그을린 담배꽁초가 담겼다.

A씨는 담배꽁초를 발견하고 곧바로 가게에 전화해 "주방에 담배 피우는 사람 있냐. 음식에서 담배꽁초가 나왔다"고 알렸다.

그러자 가게 측은 "우리는 담배 피우는 사람 없다. 죄송하다. 새로 음식 해드릴까요?"라고 말했다. 이에 A씨는 첫 끼니라서 똑같은 짬뽕을 다시 달라고 답했다.

이후 다시 배달 온 가게 측에 "주의 좀 해달라"고 당부하면서 꽁초가 들어있던 짬뽕과 꽁초를 전달했다고 한다.

A씨는 "다시 먹으려는데 이미 저랑 남자친구는 입맛이 떨어져서 제대로 못 먹고 그냥 버렸다"면서 "시간이 지날수록 생각해 보니까 음식에 꽁초는 아닌 것 같고 너무 찝찝해서 전화로 환불받을까 생각 중인데 진상이냐? 이런 경우가 처음이라 너무 멍청하게 대처한 것 같다"고 토로했다.

다만 "남자친구는 음식 받았으니 넘어가자는 데 저는 돈도 아깝고 이건 아닌 것 같다"며 "배달 다시 오셨을 때 본인은 담배 안 피운다고 거래처 재료에서 나온 것 같다고 하더라. 그러나 담배 브랜드가 보이기도 해서 주방에서 피우는 게 의심된다"고 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위생 상태가 심각하다", "당연히 환불해 줘야 하는 것 아니냐", "생각만 해도 헛구역질 난다", "위생과에 꼭 신고하라" 등의 반응을 보였다.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