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1 읽음
'우당탕탕 패밀리' 임하룡, 최수린 급정거에 커피 쏟아 "바지 버렸잖아"
싱글리스트
0
'우당탕탕 패밀리' 최수린과 임하룡이 말다툼을 벌였다.
12일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우당탕탕 패밀리'(연출 김성근 / 극본 문영훈 / 제작 몬스터유니온, 아센디오)에서는 심정애(최수린 분)와 신달용(임하룡 분)이 다투는 모습이 나왔다.

이날 신달용은 심정애의 급정거에 깜짝 놀라 커피를 옷에 쏟았다.

신달용은 "이거 어쩔 거예요? 나 오늘 중요한 약속이 있어 빼입고 왔는데 바지 버렸잖아"라고 했다.

심정애는 "할아버지 옷을 할아버지가 알아서 하셔야죠"라며 "저도 갑자기 사람이 튀어나오는 바람에 그랬어요"라고 했다.
신달용은 "말하는 X가지 하고는"이라고 했다. 심정애는 "이 할아버지가 지금 나이가 몇인데 애 취급하면서 반말에"라고 반격했다.

신달용은 "이런 몰상식한"이라며 자리를 떴다. 심정애가 "세탁비 가져가셔야죠"라고 하자 신달용은 "됐어. 잘 먹고 잘 살아"라고 했다. 심정애는 "어이없어"라고 했다.

사진=KBS 1TV 일일드라마 '우당탕탕 패밀리'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