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65 읽음
NCT 드림 태국 방콕 공연서 이틀간 6만5천명 환호
연합뉴스
0
"이제 시작이니 더 높이 올라가겠다"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그룹 NCT 드림이 지난 22∼23일 태국 대형 공연장인 방콕 라자망갈라 국립 경기장에서 월드투어 '더 드림 쇼 3 : 드림 이스케이프'(THE DREAM SHOW 3 : DREAM( )SCAPE)를 열고 양일간 6만5천명의 관객을 모았다고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가 24일 밝혔다.

NCT 드림은 태국에서 지난 2019년 회당 6천석 규모의 썬더돔에서 콘서트를 연 뒤 지난해 회당 1만1천600석 규모의 임팩트 아레나를 거쳐 올해 회당 3만2천500석에 달하는 라자망갈라 국립 경기장 입성에 성공했다.

이번 콘서트는 양일간 전석 매진됐다.

멤버들은 이번 콘서트에서 '브로큰 멜로디스'(Broken Melodies), '헬로 퓨처'(Hello Future), '스무디'(Smoothie), 'ISTJ' 등 대표곡을 잇따라 들려줘 박수갈채를 받았다. 공연장 내부는 NCT를 상징하는 펄 네오 샴페인 색깔 팬라이트 물결로 장관을 이뤘다.

NCT 드림은 "이번 공연이 오래도록 기억에 남을 것 같다. 처음부터 끝까지 소중한 추억을 안겨준 '시즈니'(NCT 팬덤)에게 정말 감사하다"며 "이렇게 큰 공연장에 오기까지 감회가 새롭고 모두 '시즈니' 덕분이라고 생각한다. 드림(NCT 드림)은 이제 시작이니 더 높이 올라가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NCT 드림은 오는 29∼30일 싱가포르에서 월드투어의 열기를 이어간다.

tsl@yna.co.kr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