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03 읽음
'화밤' 서인영, 예비 신랑과 러브 스토리 공개 "혼인신고 먼저 했다"
더팩트
0
가수 서인영이 화요일은 밤이 좋아에 출연해 예비 신랑과의 러브 스토리를 공개했다. /방송화면 캡처
[더팩트|박지윤 기자] '화밤' 서인영이 러블리한 퍼포먼스를 선사하고 예비 신랑을 향한 애정을 드러내며 남다른 활약을 펼쳤다.

서인영은 지난 24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화요일은 밤이 좋아'(이하 '화밤')에 출연해 달콤한 연애 이야기부터 특급 무대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이날 '화밤'은 설 특집 '한가족 대잔치'로 꾸며졌고, 서인영은 '분홍 립스틱' 무대로 포문을 열었다. 상큼한 미소를 뽐내며 등장한 그는 "결혼 준비로 정신이 없다. 오늘은 다 버리고 왔다"며 "예비 신랑은 제가 서인영인 걸 몰랐다고 하더라. 성격이 마음에 들었다. 저랑은 정반대"라고 운을 떼 관심을 모았다.

이어 서인영은 "(제 마음이 변할까 봐) 혼인 신고를 먼저 했다. 살면서 기를 못 펴고 있다. 제가 신랑한테 진다. 이 승부욕을 풀 데가 없다. 그래서 오늘 풀어야 한다"고 남다른 활약을 예고했다.

첫 번째 대결 상대로 지목된 서인영은 심수봉의 '사랑밖에 난몰라'를 선곡했다. 그는 탄탄한 보컬과 진심이 느껴지는 감정을 곡에 녹여냈고, 첫 무대부터 100점을 기록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서인영은 "이 곡이 의미가 있다. (예비 신랑을) 처음 만났을 때 노래방 가서 이 노래를 불러 줬다"며 "추억의 노래인데 망칠까 봐 걱정했다. 오빠 나 이겼어, 잘했지?"라며 새 신부의 진심을 전했다.

앞서 서인영의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는 지난해 12월 "서인영이 오는 2월 26일 일반인 사업가와 남산의 한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린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결혼식은 비연예인인 남편을 배려해 지인들만 참석한 채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jiyoon-1031@tf.co.kr

[연예부 |

]
0 / 300